8월 20일 박마이클목사의 기도편지

작성자
bride
작성일
2018-08-20 14:14
조회
4029











사랑하는 신부기도 동역자님들께,



“내가 네 행위를 아노니 네가 차지도 아니하고 더웁지도 아니하도다

네가 차든지 더웁든지 하기를 원하노라

네가 이같이 미지근하여 더웁지도 아니하고 차지도 아니하니

내 입에서 너를 토하여 내치리라”
(계 3:15-16)



“노아의 때와 같이 인자의 임함도 그러하리라

홍수 전에 노아가 방주에 들어가던 날까지 사람들이

먹고 마시고 장가들고 시집가고 있으면서

홍수가 나서 저희를 다 멸하기까지 깨닫지 못하였으니

인자의 임함도 이와 같으리라”
(마 24:37-39)



위의 말씀들은 너무 많이 들어서

이제는 가르치는 자나 듣는 자들이 모두 덤덤해지고

흥미가 없어진 말씀이 되었습니다.



그런데 하나님의 말씀은 진리이므로

언젠가는 반드시 말씀대로 이루어진다는 사실입니다.



노아의 때에는 크리스챤이 없었지요.

다만 수명이 길던 많은 사람들이

의인 노아의 말을 불순종하고

하나님을 두려워 하지 않고 있다가

홍수가 나서 죽는 그 날까지 하나님을 부정하고

자기 생각대로 살다가 죽었습니다.



c96b151e-b2ba-4394-a097-9d5004d1c345.jpg



노아의 홍수 때에 지금처럼 YouTube Documentary로

누가 기록을 했다면 어땠을까?  생각해봤습니다.



홍수의 흙탕물 밑에서 허우적 거리며 살려달라는 인간들과

홍수 위에 떠있는 방주(배) 안에서 안전히 거하는 8식구과 짐승들

지옥과 천국이 분명히 구별되고 있습니다.



지금 뉴스에 인도 남부 케랄라 지역에 큰 홍수가 나서

300명 이상이 죽었다고 합니다.



e731cfe0-88b8-4b87-84c3-6ceeb8df966d.jpg홍수가 나면 반드시 그 흔적이 있습니다.

그 흔적이 세계적으로 유명한 관광명소 Grand Canyon 입니다.

평평한 땅에 깊은 계곡이 생겨서 넓고 깊은 계곡을 구경하러 전 세계에서 몰려와서 장관을 사진 찍어 갑니다.



그런데 이곳이 노아의 홍수의 흔적을 찾는 곳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은 창조과학의 탐사로 설명을 들은 사람들이 아니면 없습니다.



땅 한 가운데 패어진 계곡의 양쪽 벽에서 발견되는 물고기와 조개의 화석들이

바로 증거입니다.  먼 옛날 홍수로 인해서 물 밑바닥이 뒤집히고 물이 빠진 후에

흙이 덮어진 후에 지층의 압력으로 화석들이 된 증거입니다.



죄인들의 특성을 관광지에서도 조금만 눈을 돌려 살펴보면

성경의 말씀은 진리이고 그 진리는 반드시 그대로 이루어짐을 봅니다.



요즘 교회와 교인들의 특성이 뜨뜻 미지근함 입니다.

차지도 않고 덥지도 않은 주님과의 관계입니다.

예수님은 이런 사람들을 입에서 토해 내치시겠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이시대는 역사적으로 교회사 관점에서도 라오데게아 교회 시대입니다.

교회에서 이 말씀을 가르치지 않습니다.

가르쳐도 이것은 나와 관계가 없다고 생각하고 심각한 걱정이나 고민을 하지 않습니다.



지난 주에 “왜 노아의 때, 롯의 때인가?”  메세지를 전했습니다.

지금의 모습으로 보면 물 밑의 노아의 때 사람들,

지금의 라오디게아 교회 교인들임이 겹쳐서

눈에  보입니다.

c2af08ce-5d58-4f84-bf99-964c482b5c7a.jpg

회개는 항상 할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우리 하나님은 오래 인내하고 참으시는 분이지만

영원히 기다리시지는 않으십니다.



노아가 방주 만들기를 거의 끝내면서 사람들에게

여보시요,  정신 차려요,

곧 홍수가 나서 다 죽습니다.

죄악을 회개 하시요.

하나님의 말씀을 두려워 하시요.  진리입니다.!!


그렇게 외쳤을때  지나가는 사람들의 반응은

여러분들의 상상에 맡기겠습니다.



지금도 똑 같습니다.



아 – 하나님의 은혜로 이 쓸데 없는자…

이 찬송이 새롭게 가슴에 닿습니다.



물속에 빠져가는 사람들을 위해 기도합시다….





Shalom and Maranatha

Pastor Michael Park



Bride Church/Global Bride Ministries

Los Angeles, California